HOME       LOGIN       JOIN

05.jpg



 

우리의 눈은 미래를 정조준해야 합니다

 

터키와 그리스는 찬란했던 헬라니즘 문화의 보물창고입니다.  국가 전체가 문화유적지라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어느 곳이건 땅만 파면 문화재들이 다량으로 쏟아져 나온다고 합니다.  중소도시라해도 왠만한 도시에는 박물관이 있습니다.  그리고 모든 박물관에는 눈이 휘둥그래질 수 있는 국보급 문화재들이 즐비하게 전시되어 있습니다.  이 두나라는 풍광이 아름답기도 해서겠지만, 곳곳에 산재한 유적지와 문화재 때문에 해마다 수많은 관광객들이 물밀듯 밀려오는 나라들로 유명합니다.  터키와 그리스는 과거가 같은 헬라문명권을 바탕으로 한 국가라는 공통점이 있지만, 과거에 대한 관점은 완전히 다른 듯 여겨집니다.  터키는 비록 찬란했던 과거를 역사로 가진 나라지만 과거에 그리 집착하지 않는 모습입니다.  과거보다 새로운 문명을 창출하겠다는 의지를 바탕으로 미래창조에 역점을 둔 정책을 펼쳐가는 듯합니다.  유적지를 발굴하는 것도 중요한 일이지만, 그보다 국가적 기간산업을 세워가는 일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빌딩을 짓고, 산업단지를 개발하며 미래를 향한 인프라를 구축하는 일에 많은 에너지를 쏟아붓는 모습을 곳곳에서 볼 수 있습니다. 

 

반면 그리스는 과거의 영광으로 먹고 사는 나라처럼 느껴집니다.  문화적인 기량이 월등한 조상을 둔 탓에 큰 기간산업 없이도 관광산업 하나만으로도 선진국의 부를 누리는 나라가 그리스입니다.  그래서인지 국가의 경영, 국가의 모든 정책이 문화재 절대 우선주의로 실행되고 있다는 느낌을 받습니다.  그리스의 수도 아테네는 국제도시임에도 불구하고 고층빌딩이 거의 눈에 뜨이지 않습니다.  국가적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도로를 새로 닦으려 해도 문화재 보호를 위해 건설기간이 다른 나라의 도로 건설에 비해 서너배는 더 천천히 진행된다고 합니다.  도심 교통 체증을 완화시키기 위해 건설을 시작한 짧은 구간의 지하철 공사가 이십년 넘게 진행되고 있다는 말을 듣고는 아연질색해 질 수 밖에 없습니다.  문화를 아끼고 가꾸는 것도 참 중요합니다.  그러나 지난 과거의 유산도 미래가 확보될 때 큰 의미가 있는 것입니다.  앞으로 십년 후쯤이면 터키와 그리스는 같은 헬라니즘 문화권이라는 과거는 계속 공유하겠지만, 그 미래의 모습은 확연히 달라질 것이 분명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습니다.

 

선택할 수 없는 것에 너무 집착하는 것은 어리석은 행동입니다.  동시에 선택할 수 있는 것을 소홀히 다루는 것 또한 어리석은 행동입니다.  과거는 선택할 수가 없습니다.  이미 지나갔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미래는 선택할 수 있습니다.  아직 찾아오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많은 사람들이 더 이상 선택할 수 없는 과거에 더 많은 의미를 부여합니다.  과거의 영광, 과거의 실수, 과거의 경험, 과거의 추억등등  과거를 무시하자는 말이 아닙니다.  과거는 현재를 결정하는 요인이 됩니다.  과거가 있기에 현재가 존재할 수 있는 차원에서 과거는 진한 교훈의 보고입니다.  그러나 미래는 과거에 의해 결정되지 않습니다.  오로지 미래는 현재에 의해서만 결정됩니다.   그러므로 과거가 영광스럽다해서 그 과거의 영광이 미래를 보장하지는 않는다는 말입니다.  동시에 과거가 힘들었다해서 그 미래마저 고통스러울 수는 없다는 것입니다.

 

역사(History)를 전공으로 하는 학자와 대화를 나눈 적이 있었습니다.  역사는 과거를 공부하는 것이지요?” 저의 질문이었습니다.  그런데 그분의 답변이 의외였습니다.  역사는 과거를 공부하는 것이 아니라, 미래를 공부하는 것입니다.  과거 속에는 미래를 위한 진정한 교훈이 담겨져 있기 때문이지요.  미래와 관련없는 학문은 학문이 아닙니다.”  아주 인상적인 답변이었습니다.  과거에 집착하기 위해 과거를 공부한다면 공부할 가치가 없다는 의미가 담겨져 있는 말이었습니다.  과거는 훌륭한 교훈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라는 전제가 담겨져 있는 말입니다. 

 

하나님은 말씀하십니다.  너희는 이전 일을 기억하지 말며 옛날 일을 생각하지 말라  보라 내가 새 일을 행하리니 이제 나타낼 것이라 (이사야 43:18, 19)”  지나칠 수 없는 중요한 말씀입니다.  신앙인의 눈은 미래에 정조준 되어 있어야 함을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아직 찾아오지 않은 그러나 하나님의 영광을 창출할 찬란한 미래를 향해서 말입니다.

 

희망찬 한해를 시작하며

김지성 목사가 드립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450 “나의 꿈을 사주실 분을 기다립니다” (2014년 1월 12일) 첨부 파일
GMC
3279 2014-01-10
Selected “우리의 눈은 미래를 정조준해야 합니다” (2014년 1월 5일) 첨부 파일
GMC
3078 2014-01-03
448 “흐르는 시간 앞에서” (2013년 12월 29일) 첨부 파일
GMC
3283 2013-12-27
447 “예수,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분” (2013년 12월 22일) 첨부 파일
GMC
3353 2013-12-20
446 목표점이 보여야 합니다 첨부 파일
GMC
3270 2013-12-13
445 “통념 깨뜨리기”(2013년 12월 8일) 첨부 파일
GMC
3493 2013-12-06
444 ‘우리를 전율케 하는 하나님의 선택’(2013년 12월 1일) 첨부 파일
GMC
3206 2013-11-29
443 “우리가 서 있어야 할 자리” (2013년 11월 24일) 첨부 파일
GMC
4028 2013-11-22
442 “다 늦게 발견한 평범한 깨달음” (2013년 11월 17일) 첨부 파일
GMC
5114 2013-11-15
441 ‘긴급한 일의 횡포’ (2013년 11월 10일) 첨부 파일
GMC
4136 2013-11-08
440 “인생점검” (2013년 11월 3일) 첨부 파일
GMC
3402 2013-11-01
439 “다시 시작하는 강력기도” (2013년 10월 27일) 첨부 파일
GMC
3468 2013-10-25
438 “착각이 문제” (2013년 10월 20일) 첨부 파일
GMC
3584 2013-10-18
437 “인생을 반전시킬 은혜의 단비” (2013년 10월 13일) 첨부 파일
GMC
3864 2013-10-11
436 “역전 홈런” (2013년 10월 6일) 첨부 파일
GMC
4912 2013-10-04
435 “티핑 포인트-발화점” (2013년9월29일) 첨부 파일
GMC
4369 2013-09-28
434 “어머니의 회초리” (2013년9월22일) 첨부 파일
GMC
7115 2013-09-20
433 “키워드는 ‘변화’” (2013년9월15일) 첨부 파일
GMC
3312 2013-09-13
432 “헤어짐” (2013년9월8일) 첨부 파일
GMC
6547 2013-09-06
431 “계란으로 바위를 친다면…” (2013년9월1일) 첨부 파일
GMC
3927 2013-08-30
Tag List